섹션 바로가기 열기

뉴스룸 동영상

무등일보

광주 학교 비산석면 검사 '안전'

입력 2020.02.17. 14:44 수정 2020.02.17. 14:44
시 보건환경연구원 “기준 적합”

광주시보건환경연구원은 겨울방학 기간 중 석면해체·제거작업을 실시한 학교 13곳을 대상으로 비산석면 검사를 실시한 결과 전체 검사기준 이내로 적합했다고 17일 밝혔다.

비산석면 검사는 설비 또는 건축물의 파쇄, 개·보수 등으로 석면이 섞여있는 경우 작은 입자의 비산석면이 발생하고 해체·제거 면적이 5천㎡ 이상인 경우 검사대상이다.

석면해체·제거작업은 작업 특성상 겨울철에 주로 이뤄지는데 지난 2017년부터 초·중·고 66개교 630건을 검사해 기준 이내로 안전함을 통보했다. 자치구에서는 학교 석면해체·제거작업이 정상적으로 이뤄지고 있음을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했다.

현재 광주시 관내 초·중·고 학교 중 석면함유 텍스 등이 설치된 학교는 총 320개교로 파악됐다.아직까지 해체·제거작업이 안 된 학교는 140여개교로 2027년까지 단계적으로 해체·제거작업이 완료될 예정이다.김대우기자 ksh430@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교육노동환경 주요뉴스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