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바로가기 열기

뉴스룸 동영상

뉴시스

저어새 둥지에서 다투는 갈매기와 민물가마우지

입력 2020.05.22. 15:23

[인천=뉴시스] 이종철 기자 = 22일 오후 인천시 남동구 남동유수지 인공섬에서 전 세계 4천여마리 밖에 남아 있지 않은 멸종위기종 저어새들이 갓 태어난 새끼들을 돌보고 있는동안 갈매기와 민물가마우지가 다투고 있다. 2020.05.22.

jc4321@newsis.com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사회 주요뉴스
댓글0
0/300

랭킹뉴스더보기

전체보기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