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바로가기 열기

뉴스룸 동영상

무등일보

"요즘 어디서 '벼 타작'을 해보겠어?"

입력 2019.10.16. 14:52 수정 2019.10.16. 14:52
26일 농업테마공원서 우렁이 잡기·고구마 캐기도
전남농업박물관은 26일 농업테공원 일원에서 '가을 들녘 수확체험행사'를 개최한다. 사진은지난해 체험모습. 전남도제공

전남도농업박물관은 수확의 계절 가을을 맞아 26일 농업테마공원 일원에서 '가을 들녘 수확 체험행사'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농업테마공원 벼한살이 체험장에서 낫으로 직접 벼를 베고 타작마당으로 이동해 곡식 낟알을 떨어내는 개상(곡식의 낟알을 떨어내는 탈곡기구)·홀태·그네(벼를 훑어내는 농기구), 곡물에 섞인 쭉정이나 겨 혹은 먼지를 날리는 풍구 등 여러 재래 농기구를 사용해 전통 탈곡 체험도 한다.

농업테마공원에 조성된 벼 재배단지는 우렁이 농법을 활용했다. 벼 탈곡 체험 이후 우렁이를 직접 보고 잡는 체험도 함께 진행한다. 친환경 고구마 수확체험도 하는 등 알차게 준비했다.

체험 이후에는 우렁이 된장국, 우렁이 무침, 우렁이 전 등 우렁이와 관련한 다양한 먹거리를 맛볼 수 있다.

참가 인원은 선착순 200명 이내로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참가비는 5천원이며 25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참가자들은 26일 오전 10시까지 농업테마공원 광장으로 오면 된다.

이종주 관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전통농업과 현대농업을 비교 체험해보고 나아가 친환경농업의 소중함과 수확의 기쁨을 느끼길 바란다"고 말했다. 도철원기자 repo333@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도시樂 주요뉴스
댓글0
0/300

랭킹뉴스더보기

전체보기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