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바로가기 열기 섹션 바로가기 열기

뉴스룸 동영상

무등일보

광주글로벌모터스, 현장 안전대책 대폭 강화

입력 2021.02.08. 14:12 수정 2021.02.08. 14:12
감시단 인원 대폭 늘리고 참여업체 등 특별교육
고인·유가족에 심심한 애도와 위로…시민에 송구

㈜광주글로벌모터스(GGM)는 설비설치 공사를 맡은 현장 참여업체 등에 대한 안전대책을 대폭 강화했다.

8일 GGM에 따르면 현장 공사 과정에서 다시는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공사 참여업체와 협력업체 등에 대한 안전특별교육을 강화하고 안전감시단 인력을 두 배로 늘리는 등 철저한 제반 대책을 마련, 시행하고 있다.

실제 GGM은 기존의 5명이던 안전감시단 인력을 10명으로 대폭 확대한 것을 비롯해 고위험 작업에 대한 집중 순찰을 강화하고 현장 소장과 관리감독자의 안전순찰 확대, 위험작업 안전수칙 위반자 즉시 징계 등 관리·감독과 감시체계를 더욱 확고히 했다.

특히 설 명절 연휴에 대비, 코로나 19 방역수칙 준수와 현장 안전사고 방지를 위한 치밀한 대책을 마련해 시행토록 했다.

GGM의 이 같은 조치는 지난달 23일 발생한 불행한 사고가 다시는 재발하지 않도록 해 오는 9월 차질 없는 자동차 양산에 돌입하기 위한 것이다.

GGM 박광태 대표이사는 "지난달 불의의 사고로 유명을 달리하신 고인과 유가족분들에게 다시 한번 깊은 애도와 위로의 말씀을 드리며 시민들에게도 송구한 마음을 전한다"며 "매일매일 시시각각 빈틈없고 꼼꼼한 안전점검과 예방을 통해 앞으로는 단 한 건의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옥경기자 okkim@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커뮤니티 최근 BEST 커뮤니티 더보기
댓글1
0/300

랭킹뉴스더보기

전체보기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