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바로가기 열기 섹션 바로가기 열기

뉴스룸 동영상

뉴시스

공수처, 국민의힘에 인사위원 추천 재요청···"28일까지"

입력 2021.02.17. 17:35
野, 전날까지였던 인사위원 추천기한 넘겨
김진욱 "여야 합의 정신 살려 기다리겠다"
[과천=뉴시스]배훈식 기자 =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이 지난 16일 오전 경기 과천시 과천정부청사로 출근하며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1.02.16. dahora83@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재환 기자 =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가 이달 말까지 검사 선발을 위한 인사위원을 추천해달라고 야당에 재차 요청했다.

앞서 김진욱 공수처장은 여야 추천위원이 모두 참여하는 것이 맞다면서도, 추천이 계속 지연될 경우 야당 추천 위원 없이 인사위원회를 운영할 가능성도 있다고 언급했다.

17일 공수처에 따르면 박명균 공수처 정책기획담당관은 이날 오후 4시20분께 국민의힘 원내행정국에 인사위원 추천 재요청 공문을 접수했다.

앞서 공수처는 지난 16일까지 여야에 인사위원 추천을 요청한 바 있다. 더불어민주당은 나기주·오영중 변호사를 추천했지만, 국민의힘이 명단을 기한 내 제출하지 않자 오는 28일까지 다시 추천해달라고 요구한 것이다.

이와 관련 김 처장은 이날 오전 출근길에서 야당이 두 번째 추천 요청에도 응하지 않을 수 있는 경우에 관해 "그러지는 않을 것이다"며 "조금 (추천을) 늦춘 것이 아닌가 싶다"고 답했다.

아울러 '야당 추천이 없으면 인사위를 독자적으로 운영할 수도 있다'는 일각의 주장에 관해서는 "그것을 배제할 수는 없다"고 말했다.

다만 그는 "여야 간 합의의 정신을 살리는 게 맞다"며 "법에 인사위원을 여야 2명씩 추천하도록 한 것은 합의를 해서 (선발)하자는 취지다. 취지를 최대한 살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처장은 인사위 구성이 늦어지고 있지만, 당초 계획대로 4월 중 업무를 시작하는 데는 차질이 없을 것으로 보고 있다.

'4월 중 수사 착수가 어렵지 않느냐'는 질문에는 "지금 (추천 연장 기간을) 열흘 정도로 해서 큰 지장이 없다"고 말했다.

현재 공수처는 검사 선발에 지원한 이들의 서류를 검토 중이며, 면접 일정은 정해지지 않았다. 지원자 수가 많아 면접은 이달 말 또는 다음달께 진행될 것이라는 게 김 처장의 설명이다.

지난 15일까지 진행된 공수처 대변인 모집에는 20여명의 지원자가 몰렸다고 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cheerleader@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사건사고 주요뉴스
커뮤니티 최근 BEST 커뮤니티 더보기
댓글0
0/300

랭킹뉴스더보기

전체보기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