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바로가기 열기 섹션 바로가기 열기

뉴스룸 동영상

뉴시스

코로나 의료 인력, 내일부터 전국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

입력 2021.02.28. 11:00
국토부, 대구·경북에 한정하던 지원 전국으로 확대 시행

[서울=뉴시스] 강세훈 기자 = 3월1일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의료 인력에 대해 전국 고속도로 통행료가 면제된다.

국토교통부와 한국도로공사는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그간 대구·경북 특별재난지역에 한정해 지원해오던 파견의료인력 통행료 면제 혜택을 전국으로 확대해 시행한다고 28일 밝혔다.

최근 코로나19가 전국적인 재확산세를 보이고 있어 전국의 모든 고속도로를 대상으로 면제를 확대하기로 결정한 것이다.

코로나19 파견 의료인력은 오는 3월1일부터 하이패스를 이용해 파견 지역을 진출입한 경우 통행료 전액을 사후에 환불 받을 수 있으며, 하이패스 홈페이지(www.hipass.co.kr)에서 신청할 수 있다.

비대면 결제 유도와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하이패스 이용 차량으로 한정했다.

파견 의료인력에 대한 통행료 면제는 감염병 위기경보 단계가 '심각'에서 '경계' 단계로 전환되는 시점까지 실시한다.

국토부 주현종 도로국장은 "앞으로도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다양한 지원방안을 지속적으로 강구해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kangse@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부동산 주요뉴스
커뮤니티 최근 BEST 커뮤니티 더보기
댓글0
0/300

랭킹뉴스더보기

전체보기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