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바로가기 열기 섹션 바로가기 열기

뉴스룸 동영상

뉴시스

'양변기 설치율 80%까지' 광주교육청, 학교 변기 교체사업

입력 2021.09.20. 08:30

기사내용 요약

내년부터 3년 동안 50억 원 투입

[광주=뉴시스] 구용희 기자 = 광주시교육청이 오는 2022년부터 학교 화장실 변기 교체사업에 나선다.

20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지역 학교 내 양변기 설치율을 현재 66%수준에서 80%까지 높일 계획이다.

과거와 달리 화변기(쭈그리고 앉아서 용변을 보는 변기 형태)보다는 양변기에 대한 학생 선호도가 높아졌기 때문이다.

특히 초등학생의 경우 학교 내 화변기에서 용변을 해결하지 못하는 사례가 자주 발생한다고 시교육청은 설명했다.

이에 따라 시교육청은 화장실 화변기 교체 추진 계획을 수립했다.

시교육청은 오는 2022년부터 3년 동안 총 사업비 50억 원을 편성, 화변기 설치 비율이 높은 초등학교부터 순차적으로 교체사업을 추진한다.

시교육청 교육시설과 곽남기 과장은 "화변기 교체사업을 통해 사용하기 편리하고 깨끗한 화장실 환경을 학생들에게 제공하겠다"며 "학교생활이 낯선 초등학교 저학년 학생들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ersevere9@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1
0/300

랭킹뉴스더보기

전체보기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