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바로가기 열기 섹션 바로가기 열기

사랑방뉴스룸

MY 알림

신규 알림
뉴시스

"대만서 규모 7.5 지진"···일본 오키나와서 30㎝ 지진해일 관측

입력 2024.04.03. 09:50
김예진 기자구독
EMSC "규모 7.4"
[서울=뉴시스]3일 오전 8시 58분께 대만 화롄시에서 규모 7.5 강진이 발생해 일본 오키나와 등에서 지진해일 경보가 발령됐다고 일본 공영 NHK가 보도했다. 사진은 NHK 보도 장면 갈무리.<사진캡처=NHK> *DB 및 재판매 금지. 2024.04.03.

[서울=뉴시스] 김예진 기자 = 3일 오전 8시 58분께 대만 화롄시에서 규모 7.5 강진이 발생했다고 일본 기상청이 관측했다.

일본 공영 NHK에 따르면 기상청은 이같이 밝히고 지진 진원의 깊이는 250㎞라고 했다.

유럽지중해지진센터(EMSC)는 이번 지진의 규모가 7.4라고 홈페이지를 통해 밝혔다. 특히 10여분 뒤 규모 6.5 여진이 발생했다고 전했다.

일본에서는 지진해일(津波·쓰나미) 경보가 발령됐다.

오키나와(沖縄)본섬·미야코지마(宮古島)·야에야마(八重山) 등에 지진해일 경보가 발령됐다.

이날 오전 9시18분께 오키나와현 요나구니지마(与那国島)에서는 30㎝ 지진해일이 해안에 도달한 모습이 관측됐다.

NHK는 “앞으로 (지진해일 높이가) 더욱 높아질 우려가 있다”며 “결코 방심하지 말고 안전한 장소로 대피하라”고 촉구했다.

일본 오키나와현에서는 진도4 흔들림이 관측됐다.

일본 기상청은 지진의 흔들림을 진도0·진도1·진도2·진도3·진도4·진도5약·진도5강·진도6약·진도6강·진도7 등 10단계로 나누고 있다. 진도 1이 가장 낮은 수준이다.

진도4는 거의 모든 사람들이 놀라며 전등 등 매달려 있는 물건이 크게 흔들리는 수준이다. 또한 잘못 세워져 있는 물건이 쓰러지는 수준의 흔들림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aci27@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300

    랭킹뉴스더보기

    전체보기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