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바로가기 열기 섹션 바로가기 열기

사랑방뉴스룸

MY 알림

신규 알림
무등일보

광주시,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사업 추진

입력 2024.04.03. 10:53 수정 2024.04.03. 11:09
박석호 기자구독
농촌·준농어촌지역 거주 2천명에 10만원 상당 카드 지원
30일까지 거주지 동 행정복지센터에 신청

광주시는 여성농업인의 복지증진을 위해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 사업'을 추진한다.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 사업은 문화 및 여가활동 접근성이 상대적으로 낮은 여성농업인에게 문화 서비스 분야의 비용 일부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광주시는 올해 2억원을 투입해 농촌지역과 준농어촌지역에 거주하고 농업경영체를 등록한 19세 이상 75세 미만 여성농업인 2000명에게 연간 10만원(자부담 2만원 포함) 상당의 행복바우처 카드를 발급할 계획이다.

바우처카드는 영화관, 서점, 스포츠센터, 안경점 등 다양한 복지·문화분야에서 사용할 수 있다. 단, 의료(병원·약국) 및 유흥, 사행업종 등에서는 사용이 불가능하다.

바우처카드 신청을 희망하는 여성농업인은 신분증과 농업경영체등록확인서를 지참해 오는 30일까지 거주지 동 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남택송 농업동물정책과장은 "농촌지역에 거주하는 여성농업인이 문화활동을 통해 직업적 자긍심을 갖도록 복지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다양한 여성농업인 지원 정책 발굴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석호기자 haitai2000@mdilbo.com

    0/300

    랭킹뉴스더보기

    전체보기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