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바로가기 열기 섹션 바로가기 열기

뉴스룸 동영상

뉴시스

'랑종' 나홍진 감독 "'신내림 대물림...곡성' 속편 만들고 싶었다"

입력 2021.06.25. 06:03
[서울=뉴시스] '랑종' 제작기 영상. (사진 = 쇼박스 제공) 2021.06.2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성유민 인턴 기자 = 나홍진 감독이 기획, 제작한 영화 '랑종'이 밀착 기록 제작기 영상을 공개했다.

'랑종'은 태국 산골마을, 신내림이 대물림되는 무당 가문의 피에 관한 세 달간의 기록을 그린 영화다.

이번에 공개된 제작기 영상은 나홍진 프로듀서와 반종 피산다나쿤 감독이 직접 전하는 '랑종'의 비하인드 스토리가 담겨있어 눈길을 사로잡는다.

'랑종'의 제작과 기획은 물론 시나리오 원안을 집필한 나홍진 프로듀서는 "'곡성'을 만들고 나서 '속편을 만들었으면 좋겠다'라는 생각을 했다"며 '랑종'의 시작을 전했다.

반종 피산다나쿤 감독은 "전작 '셔터', '샴'과는 또 다른, 한 번도 해본 적 없는 새로운 영화가 될 거라 생각했다"고 연출을 결심한 이유를 밝혔다.

이어 "시나리오와 배경이 곧 캐릭터 그 자체였다"라 전할 만큼 로케이션 선정에 심혈을 기울인 반종 피산다나쿤 감독은 태국 이산 지역을 촬영지로 결정한 이유에 대해 "압도적인 분위기를 보여주고 싶었다. 신성함이 느껴져야 했다"고 전해 이국적인 풍광을 배경으로 펼쳐질 미스터리에 호기심을 자극한다.

나홍진 프로듀서는 '랑종'의 세계를 리얼하고 생생하게 그려낸 프로덕션에 대해 "모든 지점에 대해서 우리는 공유하고 얘기를 했었다. 놀라웠던 건 룩, 비주얼이었다"며 반종 피산다나쿤 감독을 비롯 프로페셔널한 태국 현지 스탭들의 노력으로 탄생한 압도적인 비주얼에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뿐만 아니라 캐릭터에 몰입하여 열연을 펼친 배우들에게 깊은 신뢰를 드러낸 반종 피산다나쿤 감독은 '님'역 싸와니 우툼마에 대해 "'님' 그 자체였다", '밍'역 나릴야 군몽콘켓에 대해 "상상하던 것을 명확하게 그려낼 수 있게 해주었다"고 전해 모두의 뜨거운 노력으로 완성한 영화의 압도적인 몰입감을 예고하며 기대감을 한층 고조시킨다.

신내림이 대물림되는 한 가족이 경험하는 미스터리한 현상이 태국 이산 지역의 이국적 풍광과 맞물려 생생한 공포를 전할 영화 '랑종'은 오는 다음달 14일 국내 개봉을 시작으로 전 세계에 공개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ymsung@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도시樂 주요뉴스
댓글0
0/300

랭킹뉴스더보기

전체보기

Top으로 이동